지혜롭게 쓰였던 짚(볏짚)의 미학.

조상의지혜가스며든짚(볏짚)의미학.

요즈음은민속촌에나가야볼수있는초가집재료가짚밖에없으니그렇게지었을것이다고여길것이다.

그러나나는어릴때실지로그초가집에서살아보아서잘안다.

재료가짚밖에없어서그런것이아니고여러가지신비스러운성능이짚에는많다.

초가집은기둥은나무이고벽은수수대를얽은틀을감싸흙을발라서벽을하였고지붕에는서가래위에나무막대기를엮어서흙을씌우고그위에볏짚으로엮은이엉으로덮었다방바닥은중간중간디딤돌위에얇은돌을덮어그위에흙을바르고또그위에짚자리를깔았다.

그초가집에살아보면겨울에는따뜻하고여름에는서늘하였다그당시에는난방방법은산에서나무를배어와서아궁이에때어서방바닥을따뜻하게하였다.

여름에는불때지않고짚으로만든자리위에자면바닥이통풍이되어서늘하고그렇게덥지않았다.

짚은지붕위에도흙벽속에도소먹이여물처럼썬짚이들어가서흙의응집력을도우고방바닥을바르는흙에도짚이들어있고자리도짚으로쓰였다.

짚의성능을알고그것을잘활용하였다.

그당시에흙으로구운기와를덮은집도있었으나그런집은기와무게때문에서가래기둥등모두가튼튼하여야만되어서짓기도어려울뿐더러돈도많이들었다.

기와이기때문에짚으로이은지붕보다냉난방효과가떨어졌다.

서민들은대개들초가집이다여름에는시원하고겨울에는따뜻하고장마때는수분을짚이먹고흙이먹고위생상에는가장친환경적이었다.

주거하는집에그렇게쓰였고그외에도비올때옷이젖지않게서양사람망토처럼도롱이라는등에입어서비를맞지않게하는것을만들었고

멍석이라고만들어서마당에깔고온식구가저녁식사도하고여름초저녁에홑이불덮고하늘에별을새며잠시쉬는큰이동식자리그멍석은마당에펴면잠자는시간을가질수있는간이방역할을하였다.

결혼잔치회갑또초상이들었을때는몇개를마당에깔면회식장이되었는아주요긴하게쓰였고다쓰고는돌돌말아서헛간에달아메어둔다.

또짚으로신을만들어신었다.

우리민족의오랜세월동안신었던신발의재료는짚이였다.

옛날영남지방선비가한양에과거보러갈때짚신을몇켤레봇짐에주렁주렁매달고가면서떨어지면버리고갈아신고하였다.

소에게도신발을짚으로만들어신겼다그때소는재산증식에큰역할을하였고또농사일에없어서는안될중요한가축이었다.

추운겨울에먼산으로나무하러갈때같이가서무거운나무들을소등에싣고왔는데언땅을밟는소발이안스러워또짚은눈길위에서도잘미끄러지지않아서그랬는것아닌가여긴다.

그외에도그물처럼엮어진망태기라고만들어매고다니는요즈음말하는가방이다.

나무하러갈때도시락도넣어가고소먹이용꼴배러갈때크게만들어매고가서풀을담아오기도하였다.

그것말고도사과감등과일을담아두는광주리로도쓰였다.

이런짚으로만든소품들은만들려면먼저가는새끼줄을꼬아야한다.

그꼰새끼줄을씨줄로하고짚과잘엮어서탄탄하게만들었다.

새끼는굵게꼬아서동여매는줄로쓰고가늘게꼬아서망태기도롱이짚신멍석등을만드는데썼다.

새끼줄은반드시오른손을바깥으로비비는오른쪽으로꼬아야된다왼쪽으로꼰새끼는쓰임새가전혀달랐다신앙심용으로쓸때는반드시왼손으로꼰새끼를써야만한다.

아기낳으면금줄서낭당나무에치는줄자식들잘되게하고동네질병없이한해를보내달라는등신앙심으로쓴새끼는반드시오른손을위에서아래로밀어꼬는오른새끼는쓰면않된다.

또짚으로가마니를짜서곡식보관용운반용으로쓰고마당한켠에짚으로우리를크게만들어곡식창고로도썼다.

그리고또급할때는연료로도쓰였고그때나온재는빨래할때잿물대용으로쓰기도했다그재에서물받아서빨래를쌂아서빨면때가잘갔다.

이토록짚의성능을알고우리조상님들은잘활용하였고그용도는참다양했다.

*다음번에는요람에서무덤까지쓰인짚을쓸가합니다.

*위자료들네이버이미지에서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