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녀와 함께

 

손녀가  얼마전에  회계사 2차시험을  치루고  지금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대학 4학년에서 휴학을  하고  작년부터 도전을 시작해서  작년에 1차만  합격하고

2차는 떨어져서  올 해 다시 도전했는데  8월말경에  발표가  있는 모양이다.

그래서 격려하는 의미로  밥을 먹으러 가자고 했드니 파스타를  사달라고 한다.

솔직히 나는  파스타 보다는  한정식이나 고기 먹으러 가는게 더  좋지만

오늘은  손녀를  위한 날이니  가자고  하는대로  간다.

 

ㄱ올라1

 

백운호수에  있는  올라라는  집이다.

이 부근에서는  나름대로  소문난  가게다.   테이불 셋팅도  깔끔하고  일하는  사람들이  착실하게

마스크도  쓰고  있고  적당하게 거리두기도  해놓은  상태라  마음에 든다.

 

ㄱ올라2

창 밖으로  백운호수도  보이고  멀리  관악산이  보인다.

 

 

ㄱ올라3

메뉴판이다.

 

나는 모시조개 봉골레 파스타,  딸은 해산물 토마토 리조또로,   손녀는  해산물 토마토 파스타로 시켰다.

ㄱ올라9

먼저 빵이  나왔다.  이건  계산에  없는것이고  더  달라고  하면  더 주기도 한다.

 

 

ㄱ올라4

이 시킨 해산물 토마토 리조또로,  자세히 보니  피자와 비슷.  28,000원

 

ㄱ올라10

내가 시킨 모시조개 봉골레 파스타 24,000원,  조개 밑에  면이  있다.

 

 

ㄱ올라5

 

오늘의 주인공 손녀가 시킨  해산물 토마토 파스타,  28,000원

 

사진이  실제보다  양이  더 작게  보이네…  어떻게 찍었길래 이럴까?  ㅎㅎ

ㄱ올라7

                            차는  서비스로  나온다.  손녀는  아이스커피

 

ㄱ올라8

 

                             딸은 뜨거운 커피

 

ㄱ올라11

           녹차는 내것

 

 

ㄱ올라13

 

음식점 정원,  주차된 차들이  보인다.

 

 

셋이서  80,000원의  점심이니  가격이 싼 집은  아니다.

그리고  양도 넉넉하지 않은것  같아서  나는  빵을  좀 더  달라고 해서  먹었지만

2년동안 시험공부에 찌들은  손녀를  위로한것이니  마음은  즐겁다

2 Comments

  1. 김 수남

    2020년 7월 31일 at 6:49 오전

    언니! 그러셨군요.따님과 손녀랑 나들이 잘 하셨네요.8월 말에 손녀의 반가운 합격 소식으로 더욱 기쁘고 감사한 일 나눌 수 있길 기대하며 기도합니다.그 때 언니가 또 합격턱 한번 더 내시면서 올려 주세요.정갈하고 맛있는 식단이네요.저희 아이들도 파스타는 항상 좋아해요.저도 이젠 파스타 전문 요리사가 다 됐답니다.
    언니의 사랑스러운 손녀가 회계사 2차 시험
    합격과 대학 졸업과 모든 일들이 순조롭고 선하게 잘 이뤄지길 기도합니다.

    • 데레사

      2020년 7월 31일 at 7:50 오전

      고마워요.
      물론 합격하면 여기도 알려야죠.
      그러나 워낙 어려운 시험이라 걱정이
      많습니다.

      나는 파스타를 못 만들어요.
      그래서 사 먹습니다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