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도 안에서 절제하며 욕망을 굴복시키라
  • 2020.07.22(수)

그리스도 안에서 절제하며 욕망을 굴복시키라

로마서 1:26-32

부끄러운 욕심에 내버려 두심 1:26~27

26 이 때문에 하나님께서 그들을 부끄러운 욕심에 내버려 두셨으니 곧 그들의 여자들도 순리대로 쓸 것을 바꾸어 역리로 쓰며
27 그와 같이 남자들도 순리대로 여자 쓰기를 버리고 서로 향하여 음욕이 불 일듯 하매 남자가 남자와 더불어 부끄러운 일을 행하여 그들의 그릇됨에 상당한 보응을 그들 자신이 받았느니라

상실한 마음과 죄악들 1:28~32

28 또한 그들이 마음에 하나님 두기를 싫어하매 하나님께서 그들을 그 상실한 마음대로 내버려 두사 합당하지 못한 일을 하게 하셨으니
29 곧 모든 불의, 추악, 탐욕, 악의가 가득한 자요 시기, 살인, 분쟁, 사기, 악독이 가득한 자요 수군수군하는 자요
30 비방하는 자요 하나님께서 미워하시는 자요 능욕하는 자요 교만한 자요 자랑하는 자요 악을 도모하는 자요 부모를 거역하는 자요
31 우매한 자요 배약하는 자요 무정한 자요 무자비한 자라
32 그들이 이같은 일을 행하는 자는 사형에 해당한다고 하나님께서 정하심을 알고도 자기들만 행할 뿐 아니라 또한 그런 일을 행하는 자들을 옳다 하느니라

묵상하기

죄로 인해 하나님을 떠난 인간은 타락하기 쉽다.특히 성적인 유혹에 쉽게 빠진다.타락한 인간은 하나님이 세우신 결혼 제도를 파괴한다.하나님의 창조 질서를 파괴하는 것은 사탄의 짓이다.음란한 성적 타락은 하나님의 심판을 받게 된다.
“부끄러운 욕심에 내버려 두심”(로마서 1:26~27)
26 이 때문에 하나님께서 그들을 부끄러운 욕심에 내버려 두셨으니 곧 그들의 여자들도 순리대로 쓸 것을 바꾸어 역리로 쓰며
27 그와 같이 남자들도 순리대로 여자 쓰기를 버리고 서로 향하여 음욕이 불 일듯 하매 남자가 남자와 더불어 부끄러운 일을 행하여 그들의 그릇됨에 상당한 보응을 그들 자신이 받았느니라

성경은 동성애를 분명하게 창조 질서를 거스르는 죄라고 규정한다.하나님이 타락한 인간을 그들의 욕심대로 내버려 두신 결과 중 하나로 나타나는 것이다.성도는 그리스도의 신부로서 항상 준비되어야한다.

하나님께서 내버려 두면 인간에겐 실패가 생긴다.하나님께서 내버려두니 사람들은 자기 마음대로 행하며 죄를 짓는다.하나님과 멀어지는 것은 하나님의 선하신 인도하심에서도 멀어지는 것이다.일상에서 짓는 죄에 민감하지 못한 것도 하나님이 내버려둬서 그렇다.

상실한 마음과 죄악들( 1:28~32)

“또한 그들이 마음에 하나님 두기를 싫어하매 하나님께서 그들을 그 상실한 마음대로 내버려 두사 합당하지 못한 일을 하게 하셨으니”(28절)
마음에 하나님 두기를 좋아해야된다.그래야 하나님 자녀로서의 복을 누리게된다.

하나님 없는 마음,넘치는 죄의 목록!

적용하기

할렐루야!남편으로 인해 삶터에서 감사하며 한결같이 사랑할 수 있음을 감사합니다.
하나님 주신 가장 귀한 선물이 남편임을 늘 고백하며 감사합니다.
매일 남편 퇴근해오면 오늘도 애썼다는 것과 감사하다는 것과 사랑한다는 말을 꼭꼭 전하겠습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며 죄악을 잘 물리칠 수 있게  주님 꼭꼭 붙들겠습니다.
하나님 말씀에  더욱 잘 귀 기울이겠습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절제하며 욕망을 굴복시키라
아멘! 할렐루야!

기도하기

할렐루야! 사랑하는 하나님 아버지 감사합니다. 죄인이었던 저를 사랑하사 복음을 주시고 하나님 믿는 믿음으로 주님 구원해 주신 자녀의 복 누리게 하심을 감사합니다.매일 감사가 넘치고 신명나는 삶을 살게 해 주심을 감사합니다.

사랑하는 남편과 함께 하나님 세우신 가정을 아름답게 잘 세워 갈 수 있게 은혜 안에 서로 사랑하며 존중하며 귀하게 여기게 해 주심을 감사합니다.지난 31년동안 한결같이  하나님 사랑안에 서로 주님 은혜로 화목하며 기쁨을 누리며 행복하게 살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서로 평안을 끼치며 살 수 있게 해 주심을 감사합니다.

우리의 정욕대로 살지 않게 하시고 욕망을 굴복 시킬 수 있게 주님이 늘 함께 해 주심을 감사합니다.
하나님께서 인간에게 주신 욕구들을 다 채우라 하시지 않았음을 기억합니다.
통제할 수 있게 은혜와 절제의 열매 거둬가게 해 주심을 감사합니다.

부끄러운 것을 부끄러운 줄 아는 은혜를 주옵소서.동성애가 만연하고 인권으로 포장  하고 있는 안타까운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아닌 것은 분명하게 아니라고 말 할 수 있게 하시고 ,하나님을 모르고 욕망대로 사는 사람들을 깨우칠 수 있게 복음의 열정과 은혜와  지혜 더해 주시옵소서.

주님 은혜 안에서 자유함을 만끽하며 넉넉하게 공급받은 사랑을 풍성히 흘러 보낼 수 있게 하옵소서
오늘도 하나님 말씀으로 삶의 방향을 잘 챙겨 주신 은혜를 감사드리오며
사랑의 주 예수 그리스도 이름으로 감사하며 간절히 기도합니다.아멘!

2 Comments

  1. 데레사

    2020년 7월 24일 at 2:17 오전

    아멘으로 응답합니다.
    언제나 열심히 신앙생활을 하시는 수남님,
    고맙습니다.

    • 김 수남

      2020년 7월 25일 at 10:28 오전

      언니! 감사합니다.언니를 이렇게라도 뵈니 직접 뵌듯하고 감사합니다.
      고국 소식 언니 통해 들을 수 있음을 늘 감사드립니다.
      오늘도 건강하시고 평안하시길 기도드려요.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