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 적산가옥 그리고 투기.

적산가옥(敵産家屋)이라는 게 있다. 얼핏 무심히 말들 하지만, 적(敵)의 재산(財産)이라는 무시무시한 의미가 있는 주택을 두고 하는 얘기다. 즉 일본이 제2차 세계대전에서 패하고 815 광복을 맞아 한반도에서 철수하면서 그들의 재산이 정부에 귀속되었다가 얼마 뒤 일반에 불하된 일본인 소유의 주택을 적산가옥이라고 하는 것이다.

 

내가 고고지성을 지른 곳은 서울 종로구 적선동이다. 위치상으로 현 서울경찰청 인근에서 태어나 625 북괴의 남침으로 피난 간 곳이 경북 상주다. 그곳에서 유년기를 보내고 다시 중학교 때 서울로 돌아와 터를 잡은 곳이 종로구 안국동이다. 그리고 얼마 뒤 아버지는 호적정리를 하시며 지금은 없어진(?) 본적지(本籍地)를 안국동으로 하셨다. 그래서 나의 주민등록상 본적지는 지금도 종로구 안국동 xx번지다.

 

나의 본적지 안국동 xx번지는 2층 목조건물이었다. 대문을 들어서면 방이 양쪽으로 갈라서 위치해 있었다. 그리고 좁은 계단을 타고 올라가면 또 양쪽으로 방이 따로 2개가 있었다.(원래 2층 전체는 통으로 되어 있었지만 방의 수를 널리려고 나중 문을 따로 해 단 형태.)그런데 2층 방은 소위 다다미(일본식 주택에서 짚으로 만든 판에 왕골이나 부들로 만든 돗자리를 붙인, 방바닥에 까는 재료. 일본에서는 첩(疊)이라 쓰며, 포개어 겹친다는 뜻이다. 둘레에 선을 두르는 단[緣]을 붙여 만든다. 단은 명주 ·삼베 ·무명을 사용하며, 색은 감색 ·갈색 ·검정 등의 무지가 많으나 문채를 넣어 짠 것과 물을 들인 것도 있다. 단의 심지(芯地)로는 헌 신문지나 같은 색의 색지를 사용한다.‘지식in에서 검색)방이었다. 한마디로 적산가옥(敵産家屋)이었다.

 

아래층이야 당연히 온돌이었지만 2층은 다다미 구조이기 때문에 겨울이면 사용불능이고 늦봄부터 초가을까지 그곳에 친구들을 데리고 올라가 놀곤 했었다. 재미난 것은 우리 집에 친구(악동)들이 자주 놀러온 이유가 직선거리로 풍문여중. 고교가 200~300m 반경에 있었고 특히 2층 창문을 열면 아이들의 얼굴을 식별할 만큼의 거리에 덕성여자 중. 고교가 있었기에 가끔 그 아이들과 서로 괴성을 지르고 히야까시 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여담이지만 우리 집에 놀러 오려면 짜장면이나 아니면 최소한 만화 몇 권은 가져와야 했다. ㅋㅋㅋ…)

 

그런데 악동들의 놀이터 뿐 아니라 정면으로 선학원(禪學院)이라는 도량(道場) 정문이 바로 눈앞에 있었다. 선학원, 불법(佛法)의 정통인 선리(禪理)를 탐구하고, 선풍(禪風)을 선양함으로써 불교중흥을 이룩하고자 만공(滿空)·용성(龍城)·혜월(慧月)·도봉(道峰)·석두(石頭)·남천(南泉)·상월(霜月) 등 여러 고승대덕(高僧大德)들이 중심이 되어 1920년 서울특별시에서 설립하였고, 일제강점기에는 서정희(徐正熙)·여운형(呂運亨)·신명균(申明均)·김법린(金法麟) 등 수많은 애국지사들의 독립운동의 요람이 되었고, 광복 후 불교정화의 산실이 되었다. [네이버 지식백과]

 

첨엔 그곳이 어떤 곳인지도 모르고 할 일 없는 스님들이 한가롭게 노니는 장소인 줄만 알았는데 위와 같이 뜻이 깊은 장소인 줄 알고 난 뒤 우리 집 2층이 일제 강점기시절 독립투사들을 감시하기 위한 장소(하긴 그 일대에 우리 집 말고는 2층으로 된 적산가옥이 없었다.)가 아니었을까 의구심이 들기도 했었다.

 

해외를 가보면 특히 중남미 쪽은 그 정도가 더 심(?)하다. 무엇인가 하면 영웅들의 동상들이다. 하늘 높이 서 있는 영웅들, 말을 타고 또는 창이나 칼을 고추 세우고‘도츠 깨끼!!!공격 앞으로..!!’하는 형상들도 많다. 그런데 그들이 영웅시 하는 동상들을 역사적으로 반추해 보면 자신들의 조상이나 종족을 괴멸시킨 인물들의 동상이다.

 

뿐만 아이다. 오래 된 성당이나 교회 또는 어마어마한 건축물들이 수백 년 전 그 영웅들의 시대에 축조 되었거나 대를 이어 현대까지 축조해 온 것들도 온전히 보전 되어 자랑스러워하고 심지어 어떤 것은 유네스코 문화유산으로 등재 되었고 또는 시도하고 있다. 알고 보면 저들의 조상이나 종족들이 정복자들로부터 채찍으로 맞고 피를 흘려가며 세운 건축물들이다.

 

문민정부라는 김영삼 시절(김영삼 이야말로 진짜 수구 꼴/통이다.), 중앙청을 왜 허물었는지 나는 지금도 분통이 터진다. 차라리 중앙청을 그냥 두고 자라나는 세대들에게 일본의 압제를 상기 시키고 교육 시키는 게 더 효과적이 아닐까? 그런 맥락이라면 서울시청 본관은 왜 안 허물고 그냥 이용하는가? 그렇게 일본을 질시하고 미워하면서….(옛 글에서 퍼옴)

 

 

 

 

 

 

 

 

 

與 “손혜원 입장 수용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1/17/2019011702841.html

 

개子息들!!!

사실 기대도 않았지만, 그래도 이런 결과가 나오니 실망을 넘어 육두문자가 마구 튀어 나온다. 뭐? 손혜원이 투기 목적이 아니라 목포시 근대 문화재 보존에 대해 각별한 관심을 갖고, 목포 구도심의 역사 재생을 위해 관련 건물을 매입했다고?

 

한 때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웅장하고 견고하고 높은‘중앙청’이라는 유적(遺蹟)이나 다름없는 축조물을 압제시대의 잔재라며 헐어 버린 자들이 겨우 6조 다다미방을 문화유산? 그것도 일본이 남긴 적산가옥을 문화재? 정말 모난 돌로 쳐 죽일 놈들. 문화재라는 단어가 아깝다. 아~! 정말 피가 역류하고 발꿈치서부터 분노가 치밀어 올라 머리꼭지 뚜껑이 열리는 새벽이다.

 

그나저나 나의 살던 고향이 울긋불긋 꽃동네는 아니지만 적산가옥으로서 문화재에 등록은 되었는지? 아니 아직 건재는 한지? 한가한 날 한 번 가 봐야겠다.

4 Comments

  1. 데레사

    2019년 1월 18일 at 9:31 오전

    중앙청과 옛 경기도청은 그태로 보존되었으면
    좋았을텐데 아쉬워요.
    그대로 두고 역사교육의 장으로 했으면 좋았을걸
    말입니다.

    그나저나 우리도 목포로 집 사러 갑시다.

    • ss8000

      2019년 1월 18일 at 11:02 오전

      그거 정말 김영삼이 또라이 짓 한 겁니다.
      중앙청 없애고 광화문 제 자리에 갖다 놓고 나라에 흉사는
      더 크게 일어 났습니다. 중앙청의 저주입니다.

      목포 집 사러 가시는 건 잊으십시오.
      손가 그 足같은 년이 집값 다 올려 놔서 정말 님는 거 없습니다.
      친구 분들 중 그런 분 계시면 밴떠 싸들고 다니시며 말리십시오.

  2. 막일꾼

    2019년 1월 18일 at 9:42 오전

    히야까시,도츠 깨끼
    어렸을 때 많이 들었던 말들입니다. ㅋㅋ

    뭉가 일당은 일본이라면 죽일듯 달려드는 것들인데도
    저 손가뇬이 목포에 남아있는 적산가옥이 돈이 되겠다는 판단해 올인하듯 투기를 한 겁니다.
    그 지역을 서울 인사동이나 북촌 같이 문화거리로 만들면
    결국 집값이 자연스레 뛸 것이니 그걸보고 장난을 친 거지요.
    알고보면 뻘들이야말로 돈 밝히는데는 선수들이요 귀신들입니다.
    정권 바뀌면 뻘들의 온갖 비리들이 드러날 것이 기대됩니다.

    • ss8000

      2019년 1월 18일 at 11:09 오전

      제가 소해꾜 입학할 때
      담임 선생님 성씨가 손가 였습니다.
      물론 손가 뇨니랑은 무관 한 양반이지요.

      근데 그 선생님 정말 죽도를 옆구리에 끼고 다니셨습니다.
      뭘 쫌 만 잘못하면 죽도가 등짝이나 대갈빡에 꽂혔습니다.
      일본의 잔재가 남아 있었다는 얘깁니다.

      이젠 다 이자삣지만,, 그 때 일본어가 참 많이 남아 있었습니다.
      사리마다, 오사라(?) 이게 무ㅏㄴ 말인지 모르지만,,,

      오사라~
      니뽄까이~
      사기난데~
      요빠라데이~
      데인셔~

      오데나시~ 오데나시~
      오사라~ ㅋㅋㅋ…. 내용은 항 개도 모르미 지금도 기억나는 일본 노래입니다.

      두고 보십시오.
      정권(보수)만 바뀌면 삼천리금수강산이
      빨갱이 놈들의 피가 내가 되고 강물이 되어 흐를 것입니다.
      그 날을 위하여~!!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