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벳여행기-2> 중국의 실용주의 ? 자존심상실 ?

중국을여행하면서또한가지느낀것은외래어표기에관한것이다.우리나라에는외국인고객이없는업종도괜히멋으로영어표기를하고있지만이는그만큼우리나라가외국에대한의존도가높다는이유에서그렇다고볼수있을것이다.

하지만중국도시거리의간판에서는영어표기가그리눈에띄지를않아외국인들이오히려불편할정도이다.맥도날드야지하철표기와같은심볼이있어서쉽게찾을수야있지만,심지어는외국인이많이체류하는고급호텔주변의안마업소,浴足업소등도한자표기어뿐이란다.(혹시이런호텔주변에는한국인이나일본인등한자권나라사람들이체류하기에궂이영어표기가필요없는지도모르겠다만…)그래서잠간동안은역시대국기질이있어서외래어를거부하는구나하는생각을가졌었다.

다음날거리풍경을스케치하는데카메라화인더에자동차번호판이눈에들어왔다.웬걸…숫자와함께알파베트가눈에띄이더라.역시단하나의기호로그어떤것을구분하기에는한글도그렇지만더욱한자어보다는영어알파베트를따라가지못할거야.

이런걸가지고중국의실용주의라고할까?
아마우리나라에도지금자동차번호판디자인이논란이되고있는데만일번호판에알파베트를넣어서서울강남은SKN1234인천의연수구는IYS4321,이런식으로했다가는아마시민단체들과한글학회에서사대주의라고들고일어날거야.

어쨋든중국에서도이런표기가지고반대의견이있었을지도모르겠지만…내가너무중국에대해좋은방향으로만해석한걸까?

사진:좌-외래어없이한자어로만표기된발맛사지업소간판
우-시추안(四川)성이란의미의川자와아마택시라는의미가
아닌가싶은알파베트T와숫자가조합된자동차번호판.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