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들어 과감하게 혼자 해외여행을 떠났더니 [블로그타임스 No.20]

logo_blogtimes


2016년 3월 3일


봄의 화신

ab4582


분당 사람들이 부러울 때 

정확히는 ‘정자동 naver 도서관이 있는’을 붙여야할까? 정작 그 동네 살면 자주 못갈 지도 모르지만 사람들은 대저 쉽게 가질 수 없는 걸 그리워하는 심사도 있겠고… 마침 숙제같은 볼 일도 하나 있어서 먼저 수행한 후 몇 해 전에 두어 번 가봤지만 정자역에서 naver 건물까지 초행길처럼 두리번거렸다… <계속>


나이 들어 과감하게 혼자 해외여행을 떠났더니 


철 들기 전에 늙었노라 

명절 때가 되면 항상 나오는 영화들이 있다. 대표적인 것이 바로 홍콩 영화, 시대의 흐름에 따라서 성룡이 나온 것이 있을 때가 있는가 하면 홍금보, 주윤발, 장국영, 곽부성, 여명, … 셀 수 없는 스타들이 나오는 영화에는 한가지 공통점들이 있다. 바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홍콩 무술영화, 그것도 심각한… <계속>


꽃에도 관상이 있다 

이제 곧 봄의 전령인 화신이 올 때가 되었다. 꽃은 이목구비가 없는데 무슨 관상이 있으랴마는 꽃마다 묻어나는 분위기가 있다. 거기에 더하여 전해오는 꽃의 전설은 대부분 사랑이야기이거나 슬픈 이야기들이니 꽃 앞에서는 경건한 마음이 되기도 한다. 불교의 연꽃이나 부활절의 백합처럼 종교적인… <계속>


위블로그에서 두달, 무엇이 불편했나? 

다리다 지쳐서 다른곳으로  떠나가 버린 사람. 그리고 위블 접근이 너무 어려워서  아예 포기 해 버린 사람. 다른 사이트 블로그에 양다리 걸치고 있다가  위블쪽을  팽개쳐버린 사람… 이런 저런 이유로  위블에  안 들어 오겠다는  연락을 받을 때  마다 나름대로 이유를  생각 해  본다. 사실,  위블이 접근성… <계속>


깜깜이 포커판 같은 위블로그 

위블이 출발한 지 두달이라고 한다. 이용자의 입장에서는 첨부터 뭔가 답답하고, 불편하고, 짜증나고 그랬다. 이제 점차 자리를 잡아가는 것 같기는 하나 그래도 이용자의 입장에서는 불편한 게 적지 않다. 위블 홈 페이지 디자인이 한 마디로 산만하다. ‘에디터 쉽’이 안 보이는 디자인이다.  덕지덕지 나열… <계속>


안동 다래마을 월천서당에 가보니 

月川里(월천리)는 우리말로 ‘달내’이므로 연음하여 ‘다래’라고 부르기도 한다. 조선 중종 때의 학자인 月川(월천) 趙穆(조목, 1524~1606) 선생이 태어난 곳으로 당시 마을 이름이 月川(월천)이었단다. 안동댐 건설로 마을의 대부분이 수몰되었으며, 현재 호수를 사이에 두고 예안면 부포 나루터와 마주… <계속>


삶이란 감옥에 갇혀 힘들어하는 모든 사람을 위해 

음악은 “삶이란 감옥에 갇혀 힘들어하는 모든 사람을 위해 건네는 한 잔의 위로주 같은 것”(엔리오 모리꼬네). 제 88회 아카데미 유난히 8이란 숫자를 많이 발견했다. 음악상 수상자 엔리오 모리꼬네 올해 연세가 88세. 7전 8기 끝의 음악상 수상작 영화 제목이 ‘헤이트풀 8’… <계속>


캐나다 이민 16년 동안 얻은 좋은 열매들 

2000년 3월 1일에 새론 기대와 소망을 가지고 캐나다로 이민을 왔다. 인생의 후반전을 좀 더 의미있게 살고 싶고 그래서 토요일마다 1년간 받은 평신도 전문인 선교 훈련의 연장으로 많은 민족이 모여 사는 캐나다에 자비량 선교사의 마음으로 올 수 있었다. 남편이 삼성에서 한창 잘 나갈 때였기에 내려… <계속>


상대가 다른 별에서 왔음을 인정하는 게 먼저다 

여자가 남자를 이해하고 남자가 여자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먼저 상대가 다른 별에서 왔음을 인정해야 한다. 여자가 하는 말을 남자가 이해하지 못하고 여자가 하는 말을 남자가 이해하지 못하는 건 지극히 당연한 일이다. 그러니 서로의 언어를 배우고 이해하는 것이 먼저다. 왜 사람말을 알아먹지 못하냐… <계속>


[리뷰어 모집] 회사를 그만둬도 돈 걱정 없는 인생 

회사를 그만둬도 돈 걱정 없이 살게 해줄 퇴직설계 기본서. 30만 독자들로부터 인정받았던 저자가 퇴직 이후를 걱정하는 직장인들의 다양한 고민을 해결해준다. 이 책은 돈을 모으고 수입을 늘려주는 단순한 재테크서를 넘어서 퇴직 이후 창업, 재취업, 임대사업, 귀농 등 다양한 인생설계에 대한 지침이… <계속>


70년대 오사카 거리에서 특별한 식사를

2015021214


Copyright © chosun.com weBlog. All rights reserved.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