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호사 며느리 대신 손녀 봐주는 거물 친구를 보니 [블로그타임스 No.14]

logo_blogtimes


2016년 2월 24일


환상적인 야경을 기대하며 찾아간 고베는

2015030905


변호사 며느리 대신 손녀 봐주는 거물 친구를 보니 

친구는 20대에 시작한 공무원생활을 여태 했고 관직에 오래 있던 베테랑 직업여성이라 집에 서 어린손녀를 키운다는 생각은 조금도 해 보지 않았는데 막상 손녀를 돌봐야 한다는 일이 피할 수 없이 되자 주변 여러 사람에게 상담을 했답니다. 손녀를 봐 주는 것이 옳은가 아니면 자신의 페이스대로 살면서… <계속>


사랑의 매는 엄연한 자녀 폭력, 캐나다에서는 잡혀가 


이국적인 풍경이 펼쳐진 썬쿠르즈 리조트 전망대 

해돋이 공원과 조각공원을 둘러보았으니, 다시 썬크루즈리조트 안으로 들어가 승강기를 타고 전망대로 올랐습니다. 우리 나라도 이렇게 아름다운 곳들이 참 많답니다. 때론 제 눈을 의심할 정도로 풍광이 좋은곳도 있지요.전망대에서 내려다 본 이 풍경 역시 우와!~~~~~ 감탄사를 연발하였답니다…. <계속>


서울 사람과 부산 사람이 가장 빨리 만나는 방법 

서울과 부산 사는 사람들끼리 급하게 뭔가 주고받아야 할 일이 생겼을 때, 가장 빠른 전달 방법은 무엇일까? 1) 비행기타고 직접 가고, 받을 사람이 공항에 와서 기다린다. 이 경우 2-3시간 내에 전달 가능할 것 같다. 2) 위 (1)의 경우, 직접 탑승하지 말고, 물건만 화물로 보내는 서비스가 있을 것 같기도 하다… <계속>


꽃으로 장식한 예쁜 떡 케잌 

앙금으로 만든 예쁜 꽃이 데코레이션 된 케잌이 보였다. 흰색 스티로폴은 백설기를 표현한 것일 것. 그 위에 장식한 앙금꽃들이 무척 예뻤다. 생일 기념으로 선물을 한다면 무척 좋아 할것 같다. 카스테라에 버터크림이나 생크림으로  둘러 바르고 슈거나 쵸코렡으로 장식한 것을 먹기보다 떡이 더 건강에는… <계속>


자연미가 아쉬운 일산 호수공원 

예전에 고베에서 살고 있는 아내 친구네 집을 방문했던 일이 있다. 친구 남편이 일본인인데 우리 부부를 구경시켜 주겠다고 고베에 있는 공원으로 데리고 갔다. 마치 서울의 남산공원과 같은 공원이다. 친구 남편이 운전하는 차를 타고 공원인 산을 올라가는데 이건 구석구석 온통 인위적으로 손을 봐 논… <계속>


아카데미가 사랑한 감독과 배우의 용기있는 도전, 대니쉬 걸 

가급적 아무 정보없이 스포일러 퍼지기 전에 가는 편이다. 대신 영화보고 난 이후엔 많이 바쁘다. 전시회나 음악회 가기 전에는 예습이 많을수록 좋았고 영화는 아무것도 모르는 채 가야 집중하기 좋더다. 영화리뷰는 항상 어렵다. 내공부족으로 스포일러 없이 영화 리뷰 잘 쓰내질 못해서… 그래도 나중을… <계속>


내 어릴적 대보름 날에는  

서울지역에서는 오늘 저녁에 나물과 오곡밥을 해먹지만   내 어릴적 우리 고향에서는 내일,  정월 대보름날   아침에 오곡밥이나 약밥을 해서 갖은 묵나물볶음과  함께  김을 반드시 먹었다. 아침에 일어나면 부럼깨물기 부터 했었지. 요즘이야 돈주고 사면 되는 호두나 땅콩으로 부럼을 깨물지만  그때는… <계속>


복 터졌어요 

큰아들이 컴 모니터가 미세하게 떨린다면서 설날 내려오며 모니터를 가져와서 바꾸어주었어요. 5월쯤 본체도 바꾸어준다고 하네요. 컴퓨터 만큼은 새로 구입을 하게되면 언제나 제가 쓰고, 남편은 제가 쓰던 컴퓨터를 사용한답니다. 그래서 늘 구형의 오래된 묵은 컴퓨터를 쓰는 아버지를 위해 새것은… <계속>


시작 장면 좀 놓치면 누가 잡아가나 

아무 정보없이 영화 한 편 보기로 했는데 괜히 안해도 될 포스팅 하느라 급해져서 부츠 지퍼 올릴 시간도 없이 뛰어가다 골목 접어들기 직전 갑자기 옆에서 덥쳐오는 오토바이랑 충돌할 뻔했다. 진땀이 바싹났다. 시작 장면 좀 못보면 누가 잡아가나?… <계속>


부모는 아이에게 본보기가 되어야 한다 

대가족 시절에는 집안 어른들에게서 대대손손 경험을 통해 육아법을 자연스럽게 전수받았다. 하지만 지금은 그런 것을 기대하는 것은 무리다. 사회생활로 정신없이 바빠진데다 핵가족화로 인해 육아법을 학습할 기회조차 잃어버렸기 때문이다. 그렇다 보니 엄마들이 시행착오에 계속 빠지거나 잘못된… <계속>


대보름달 쥐불놀이 

ab_DSC4257


Copyright © chosun.com weBlog. All rights reserved.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