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피우는 여성에게는 특별한 유전자가 있다 [블로그타임스 No.126]

logo_blogtimes


2016년 7월 29일


신선이 머무른 곳 선유도

bt20160729


평창 생태마을 1박2일을 머물러 보니 

작년부터 벼르던 평창 생태마을 카타리나가 전화해 보았더니 올해 안으로는 예약이 끝났다 해서 포기했던 피정 명단 중에 이인 일실 한 팀이 취소가 들어왔다 한다.​평창 024​나더러 가겠느냐는 제의 콜 물론이지 자유의 영혼인 걸 고속버스는 좀 일찍 나가면 예약은 안 해도 되는 줄 알았다. 그러나 역시 인기가 많은 듯 앞에 가는 사람들의… <계속>


매너와 에티켓이 어떻게 다른가 하면 


남편의 비밀을 삼킨 여인 

부부란 것이 살다 보면 서로가 서로를 닮아가고 얼굴도 닮아간단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는데, 아마도 오랜 시간을 같이 살아오면서 상대방의 속 마음을 어느 정도는 알아가는 시간이 깊어짐에 따른 결과일지도 모른단 생각을 한 적이 있다. 하지만 별개의 독립된 개체로서 다른 성장기를 거친 사람들의 만남은 과연 상대방의 마음을 어느… <계속>


사이판 여행에서 빠지지 않는 행사, 원주민 체험 

사이판 원주민들은 차모로족이다. 차모로족은 사이판 뿐만 아니라 괌을 비롯해서 서태평양 미크로네시아의 마리아나 제도에 분포되어 있는 원주민이다. 사이판 여행에서 차모로 원주민 체험 행사는 첫날 오후에 진행되었는데 만세절벽과 새섬 등 사이판 북부 관광을 마친 후 오후 4시에 버스에 몸을 싣고 산길을 달려갔다. 체험 행사장은… <계속>


17세기 유럽에서 가장 많은 유산을 받은 상속자는 

요즘 신문을 보면 ‘금수저’니 ‘흙수저’니 논란이 많다. 17세기에 유럽에서 가장 많은 유산 상속자로 태어나서 무릇 유럽 각국의 왕자들이 결혼하고 싶어 했다는 안느 마리 루이즈 도를레앙의 일화가 프랑스 방송에서 소개되었다. 안느 마리는 태어나자 마자 어머니를 잃었고 그래서 태어나자마자 어머니의 많은 유산을 상속 받는 상속자가… <계속>


그곳에는 네 여자가 앉아 있었다. 20대 30대 40대의 여자인듯 싶었다.  물어보지도 않았는데 38살이라고 밝힌 여자는 23살의 아들과 5살의 아이가 있다고 했다.20대 후반쯤 되어 보이는 여자는 쌍둥이를 낳아서 더 이상 아기를 갖고 싶지 않다는 이야기를 했다.  그리고 그 쌍둥이 엄마는 38세의 여자인, 5살 아이와 23살의 아이를 가진… <계속>


이황 선생의 퇴계 종택과 시비 동산 

퇴계 이황 선생은 50세 때, 이 곳 토계의 시냇가에 ‘한서암’을 짓고 살기 시작하여 후손들이 대를 이어 살게 되었다. 원래의 건물은 화재로 없어지고 현 종택은 1929년 옛 종택의 규모를 참고하여 다시 지은 것으로, 정문에 ‘퇴계 선생 구택’이란 현판이 걸려 있다. 퇴계 선생의 손자인 동암 이안도가 지은 집으로 대를 이어 살아오다가 숙종… <계속>


바람피우는 여성에게는 특별한 유전자가 있다 

미국인들은 혼외정사를 못마땅하게 여긴다. 2013년도 갤럽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91%가 “외도나 오입은 도덕적으로 비난 받아 마땅하다”고 했다. 다중혼, 인간복제, 자살 등을 바라보는 시각보다 부정적이다. 하지만 상당수가 생각 따로 몸 따로 논다. 지난 20년간 기혼 남성들의 외도 율은 꾸준히 21%선을 유지하고 있다. 10명 중에… <계속>


캐나다 종업원들에게 갑질한 일부 한인 업주들 

유독 한국인이 운영하는 대다수 소규모 요식 업소의 경우, 일부 업주들이 고객들로부터 받은 팁을 자신들이 직접 분배하며 이 중 일정 금액을 자신들이 챙겨가는 경우가 다반사인 것으로 알려졌다또 이들은 정부가 정해 둔 최저 임금조차 지키지 않고 있으며, 이러한 행위는 이미 동포사회 내 관행으로 자리 잡고 있을 정도다. 이들의 업소… <계속>


세인트루이스를 지키는 오승환 

한 점을 지키기 위해 오승환이 나섰다. 뉴욕 메츠의 첫 타자 알레한드로 데 아자를 좌익수 라인드라이브로 처리한 데 이어 1번 타자 후안 라가레스를 삼진으로 돌려세웠고 아스드루발 카브레라마저 좌익수 플라이로 잡아냈다. 공 13개로 세 명의 타자를 깔끔하게 처리함으로써 오승환은 시즌 6세이브째를 따냈고, 평균자책점은 1.72로… <계속>


[리뷰어 모집] 심연: 나를 깨우는 짧고 깊은 생각 

삶은 자신만의 임무를 발견하고 실천해나가는 여정이다. 하지만 요즘 현대인들은 자신의 생각을 깊이 들여다보지 않고 너무 쉽게 타인의 평가와 기준에 스스로를 맞추곤 한다.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외부의 지식과 정보를 더 많이 얻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심연(深淵)’으로 들어가 내면의 소리를 듣고 이를 행동으로 옮기려는… <계속>


올해 마지막으로 만난 연꽃잎


Copyright © chosun.com weBlog. All rights reserved.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