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천히 빨리 달려라 ‘인디언의 말타기’

인디언의말타기2

인디언은 말을 타고 달리다가 가끔씩 멈춰 서서 뒤를 돌아본다고 한다. 걸음이 느린 영혼에 대한 배려에서 비롯된 행동으로 자신의 영혼이 말을 타고 달리는 몸을 ?아오지 못할까 봐 기다려준다는 것이다. 언뜻 보면 전근대적인 미개한 사상이라고 생각되기도 하지만 혼자만 살아보겠다고 아둥바둥하는 현대인들에게 깊은 울림을 주는 교훈이 아닐 수 없다.

인디언의 격언에는 단순하면서도 많은 내용이 담겨 있곤 한다. 평범 속에서 발견할 수 있는 진리라고 할수 있겠다. 쇼크족의 격언에는 ‘내 앞을 걷지 말라, 내가 따르지 않을 수도 있으니. 내 뒤를 걷지 말라. 내가 인도하지 않을 수도 있으니. 나와 함께 걸으라, 우리는 하나이니’라는 말이 있다. 동지애를 넘어 형제애까지 느껴지는 말이다. 서로 잘났다고 아우성치는 현대인들을 숙연하게 만들만 하다.

나바호의 격언에는 ‘땅 끝까지 갔어도, 바다 저 너머까지 갔어도, 하늘 끝까지 갔어도, 산 너머까지 갔어도 친구가 아닌 사람을 만난 적이 없다’는 말도 있다. 경쟁에 눈이 먼 현대인과 달리 마음을 열면 모두가 친구라는 의미일 것이다. 호피 족의 격언에는 ‘한 명의 적은 너무 많고, 백 명의 친구는 너무 적다’는 말이 있다. 적은 적을수록, 친구는 많을 수록 좋다는 뜻이리라.

제목만 보면 인디언의 가르침으로 가득할 것처럼 보이는 21세기북스의 ‘인디언의 말타기’는 인디언의 격언을 직접적으로 말하기 보다는 영혼이 따라올 수 있도록 기다려주는 인디언들처럼 ‘행복한 성공을 위해 천천히 빨리 가라’고 한다. 이 책에서 소개하는 다양한 사례들을 참조해서 늘 자신을 돌아보면서 조급해지지도 말고 나태해지지도 말며 천천히 빨리 달려가라는 말이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