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고등어구이, 부산공동어시장 구내식당

IMG_20121123_195303.jpg

잘 구운 고등어살 한 점을 밥숟갈에 얹었습니다. 이때까지 먹어본 최고의 고등어구이가 아닐까 싶습니다.

고등어구이가 그렇게 맛있다고 생각해본 적이 없습니다. 저렴한 생선백반에 딸려 나오는, 닭고기 가슴살 같은 퍽퍽하고 짠 생선토막이 제가 가지고 있던 고등어구이 이미지였죠. 그런데 이번에 고등어를 취재하러 부산에 갔다가 이런 편견이 사라졌지요. 정확하게는 부산공동어시장 구내식당 고등어구이를 맛보고서입니다.

맛있단 얘기는 들었지만 그러려니 시큰둥했습니다. ‘대통령 세 분이 다녀갔다’는 소문에는 ‘어시장 시찰 왔다가 구내식당 점심 때 들려서 소탈한 이미지 만들려고 그랬겠지’ 냉소적이었습니다. 그런데 정말 맛있더군요.

어시장에서 취재와 촬영을 마치고 구내식당에 갔습니다. 어시장 건물 2층에 올라가면 있습니다. 문을 열고 들어가니 주인 아주머니가 앉은 카운터 뒤쪽 벽 칠판이 걸려있고, 여기 메뉴를 적어놨더군요. 고등어구이 1만2000원. 구내식당인데 뭐 이리 비싼가 했습니다. 주인 아주머니는 경상도분 특유의 무뚝뚝한 말투로 "고등어가 비싸서 그렇다"고만 하더군요.

CAM00146.jpg

어쨌든 맛보러 갔으니 고등어구이 그리고 고등어조림(7000원)을 주문했습니다. 조림에는 식사가 딸려 나온다고 하지 않길래 정식(5000원)을 추가했죠. 잠시 뒤 밥과 국, 밑반찬이 나왔습니다. 전라도 음식처럼 화려하고 맛깔나보이진 않지만, 투박하고 정직한 모양새였고 맛 역시 마찬가지였습니다.

조금 뒤 고등어구이와 조림이 나왔습니다. 생선백반집에서 흔히 나오는 고등어보다 과장 보태서 2배쯤 되는 크기더군요. 태웠달정도로 노릇하게 구웠습니다. 젓가락을 껍질에 대니 ‘바삭’ 소리가 나면서 쪼개집니다. 허연 김이 무럭무럭 올라옵니다. 속에서 맑은 육즙이 흥건하게 흘러나왔씁니다.

CAM00141.jpg

너무 맛있어서 정신없이 먹다가 뒤늦게 사진 생각이 나 찍었습니다. 그래서 ‘이 모양 이 꼴’입니다. 죄송합니다.^;;

입에 넣으니 고등어살이 그냥 녹습니다. 짜달 정도로 소금 간이 세긴 하지만, 정말 맛있었습니다. 어시장에서 가져온 최고로 물 좋은 고등어에 굵은 소금 툭툭 뿌려서 프라이팬에 그냥 구운 듯했습니다. 야구의 구질로 치면 변화구나 수읽기 따위 하지 않고 그냥 뿌려대는, 엄청나게 빠른 돌직구 딱 3개로 스트라이크 아웃을 잡아내는 정통파 투수의 공 같달까요.

고등어조림은 구이만 못했습니다. 역시 간이… 전라도처럼 농밀하거나 균형감이 있지는 않데요. 하지만 고등어가 워낙 물이 좋아서인지 맛있었습니다.

계산을 하면서 신분을 밝히고 "어쩌면 그렇게 고등어구이가 맛있냐"고 물었습니다. 그제서야 주인 아주머니는 살짝 웃으면서 "고등어가 좋아서 그렇다"고 하시더군요. 대통령 세 분이 다녀가셨다는 자부심이 대단했습니다. 구이 비법을 더 깨묻자 "프라이팬이 뚜꺼워야 하고, 잘 달궈서, 기름 두르지 말고 ‘지 놈’에서 나오는 기름으로 굽으면 된다"고 알려줬습니다.

아주머니 피부가 유난히 곱더군요. 그래서 연세를 여쭸더니 "일흔 셋"이시랍니다. 예순이 될까말까 한 정도 피부나이였는데요. 고등어가 피부에 좋다더니, 사실인가봅니다.

CAM00147.jpg

자갈치시장 6번 출구 앞 고등어구이 골목. 다섯 집 정도가 모여있습니다. 서울보단 조금 낫지만 별 차이는 없더군요. 가격도 4000원인가 5000원인가로 비슷하구요. 기왕 부산까지 갔으면 어시장 구내식당에서 맛보시길 권합니다.

/구름에

2 Comments

  1. 이예수

    2012년 11월 30일 at 10:19 오후

    칠판에 가격표를 적는 것이 아주 실용적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2. 홍현수

    2012년 12월 1일 at 7:21 오후

    고등어를 무시하셨군요. 고등어회나 초밥도 정말 맛있습니다. 단 싸구려 고등어에서 나는 비린내가 아니라 고급 고등어의 경우입니다. 일본출장때 힐튼호텔에서 먹어본 고등어 초밥은 정말 이게 고등어인가 할 정도로 육질이 부드럽고 향기롭더군요. 큐슈지방 어딘가 바다에서 잡힌 고등어를 제일로 쳐준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댓글 남기기